2020.08.09 (일)

  • 서울 24.9℃
  • 인천 24.1℃
  • 수원 25.3℃
  • 구름많음포항 32.4℃
  • 구름조금창원 30.4℃
  • 구름많음부산 27.4℃
  • 구름많음제주 32.5℃
기상청 제공

분류를 선택하세요

SKT e스포츠 기업 'T1', 하나은행과 파트너십 체결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의 e스포츠 전문기업 'T1'이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과 파트너십 계약을 24일 체결했다.

 

T1과 하나은행은 ▲밀레니얼 팬층 대상 금융 상품 개발 ▲서울 강남의 T1 e스포츠센터 1층을 '하나원큐-T1 명예의 전당'으로 명명 ▲유니폼에 하나은행 대표브랜드 '하나원큐' 로고 부착 등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게 된다.

 

'T1'은 SK텔레콤이 2004년 창단한 프로게임 팀을 기반으로 지난해 글로벌 미디어-엔터테인먼트 기업 美 컴캐스트와 함께 설립한 e스포츠 전문 기업이다.

 

전 세계 1억명이 즐기는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포트나이트' 등 10개 팀을 운영하며, e스포츠계 '전설'로 불리는 '페이커'(이상혁) 선수 등 80여명의 프로게이머를 보유한 세계 최고 인기의 e스포츠 구단이기도 하다.

 

이번 파트너십에서 눈길을 끄는 부분은 '공간 네이밍 마케팅'이다.

 

T1은 서울 강남에 10층 규모 e스포츠 센터를 조만간 오픈할 예정으로, 팬들에게 개방되는 1층을 '하나원큐-T1 명예의 전당'으로 명명했다.

 

T1-하나은행처럼 국내 스포츠 구단 자산에 기업 브랜드를 노출하는 계약을 맺는 건 이례적이다.

 

T1 사례는 주요 대학이나 박물관이 후원 기업명으로 공간 이름을 붙이거나 프로야구 구단이 구장 일부를 후원기업명으로 부르는 것과 흡사하다.

 

리그 오브 레전드 선수의 최저 연봉은 올해 2천만원, 내년 6천만원이다.

 

내년부터는 국내 4대 프로스포츠(야구, 축구, 농구, 배구)의 최저 연봉보다 높아진다.

 

하나은행은 프로게이머의 높아진 연봉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페이커' 이상혁을 포함한 T1 선수들에게 재무컨설팅 및 전담 PB(개인금융전문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미 다른 프로 스포츠에서 시도되고 있는 '선수 부상 보험'도 나온다.

 

프로게이머도 손목이나 허리 등 부상에 노출돼 있다.

 

부상으로 선수가 출전하지 못하면 팀 타격이 크다.

 

하나손해보험은 '페이커 오른손' 등 T1 유명선수를 위한 부상 보험을 기획할 예정이다.

 

7월 현재 기준 T1의 SNS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팔로워 수는 2천142만명이다.

 

T1 유튜브 누적 조회 수도 약 3억 뷰에 달하며 T1 경기는 매회 50∼100만명이 생중계로 시청한다.

 

T1 선수들이 출연한 'Klevv(클레브) x T1' 유튜브 광고를 1개월 만에 500만명 이상 시청하는 등 프로게이머가 연예인과 같은 전통적인 광고모델에 버금가는 마케팅 파워를 내고 있다.

 

하나은행은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e스포츠를 마케팅에 활용해 밀레니얼 팬층을 확보하고, 유스(Youth)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파트너십을 추진하게 됐다.

 

e스포츠 팬을 위한 전용 상품도 개발하는데, 10·20세대와 호흡하며 청년 금융사업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T1은 하나은행 외에도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 BMW ▲나이키 등 게임·e스포츠와 직접적인 관계없는 기업들과도 다양한 파트너십을 체결한 바 있다.

 

스폰서·파트너십 사업 외에 T1 부가 사업도 급격히 성장하고 있다.

 

T1은 나이키와 함께 제작한 굿즈(후드티, 모자 등)를 지난 5월 한정 판매했는데, 준비한 수량을 판매 개시 3분 만에 모두 완판했다.

 

T1은 유니폼 등 다양한 굿즈를 개발해 팬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향후 T1의 미디어·지적 재산권 영역에서도 높은 성장이 전망된다.

 

코로나로 제한적으로 열리는 전통 스포츠 빈자리를 비대면으로 가능한 e스포츠가 대체하고 있고, 팬층도 다양한 세대로 넓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하나은행 염정호 미래금융그룹장은 "T1 파트너십을 통해 하나은행은 젊은 세대로의 고객 기반 확장, 전 세계로 하나원큐 브랜드 인지도 확장, e스포츠를 활용한 금융상품 영역의 확장을 이루어 하나은행이 한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페이커' 이상혁 선수는 "저와 다른 선수들이 하나은행 파트너십을 통해 미래 설계를 대비할 좋은 기회가 생겨 기쁘다"고 전했다.

(끝)

 

출처 : SK텔레콤 보도자료


노무

더보기

고용

더보기
여름철 운동 시 지켜야 할 수칙 4가지
옷차림이 가벼워지고, 휴가가 있는 여름철. 운동 강도를 높이려고 땀복까지 입고 운동을 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 이유는 땀이 많이 배출되면 운동 효과가 높아지고 살이 빠진다고 생각해서이다.여름철이 다른 계절보다 땀이 많이 배출되기는 하지만 땀을 많이 흘린다고 운동 효과가 높아지는 것은 아니며, 체내의 수분이 많이 빠져나갈 뿐 체중과는 별 상관이 없다. 무더위에 과도하게 운동을 하면 심장 박동이 빨라지고 체온이 높이 올라가 몸 속 전해질까지 빠져나가 몸의 균형이 깨져버리기 쉽다.또한 심할 경우 열사병 같은 열 관련 질환과 탈수, 탈진 증세가 나타나 쓰러질 수도 있으니 특히, 당뇨병과 고혈압 등의 만성질환자는 절대 무리하게 운동을 해서는 안 된다. 여름철 운동 시 지켜야 할 수칙을 알아본다. 1.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은 필수 운동 전후 간단히 5~10분간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을 하는 게 좋으며, 운동을 단계적으로 하면 심장이 서서히 적응해 무리가 덜 가고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다. 준비운동은 체온을 상승시켜 관절을 최대한 늘려주고 유연하게 만들어 부상을 방지해주며, 운동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됐거나 운동량이 많고 강도가 셀수록 준비운동 시간을 길게 잡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