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서울 24.5℃
  • 구름조금인천 23.6℃
  • 구름조금수원 23.8℃
  • 구름많음포항 23.1℃
  • 구름많음창원 23.1℃
  • 구름조금부산 24.9℃
  • 흐림제주 21.8℃
기상청 제공

사회

제조업 직접생산공정에 대규모 불법 파견한 사업주 구속

URL복사
- 최근 3년간 제조업 25개사에 1,626명 불법파견 -

고용노동부(안양지청)는 1.31. 최근 3년(‘16.7월~’19.8월)간 25개 제조업체 직접생산공정에 1,626명을 불법 파견한 사업주 김모씨(남, 57세, 인력공급업)를 구속하였다.
이번 사례는 실업급여 부정수급 조사 중에 불법파견이 의심된다는 제보를 받고 수사를 시작하게 되었다.

수사결과 김모씨는 2011년부터 8년간 6개 법인을 운영하였으며, 영업담당 3~4명을 고용하여 인력이 필요한 제조업체를 확보하고, 그때 그때 필요한 인력만큼 구인광고를 통해 모집한 후 파견 보내는 수법을 사용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구속된 김모씨는 불법파견을 의심받지 않기 위해 영업담당 직원을 명의상 대표(일명 ‘바지사장’)로 내세워 1~2년 정도 단기간 운영하다가 폐업 후 곧이어 새로운 법인을 설립하는 방식을 사용하였고, 파견사업 허가를 받지 않고 근로자를 파견하는 사업 자체가 불법이라는 것을 알고 있음에도 각종 단속 등 대상이 될 것을 우려하여 허가를 받지 않은 것으로도 드러났다.

김대환 고용노동부 근로기준정책관은 “이번 사례와 유사한 불법파견이 아직도 산업현장에 있을 것으로 보고, 법 테두리 내에서 정상적으로 사업이 운영되도록 지속적으로 지도·감독하겠으며, 특히, 올해에는 불법파견이 확인되어 업무형태가 유사할 것으로 추정되는 업종.분야를 대상으로 기획형 수시감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배너를 누르면 홈페이지도 이동합니다.(광고)


노무

더보기
이튼의 트윈 보티스 시리즈 기술, 수소 연료전지 모듈이 최고 효율로 작동하게 해
  (자유경제신문) 전력 관리 기업인 이튼이 자사의 트윈 보티스 시리즈 기술이 공기 흐름을 정확히 제어함으로써 수소 연료전지 모듈이 최고 효율로 작동하게 하는 필수적인 부품임이 입증됐다고 지난 22일 발표했다. TVS연료전지 블로워는 전동이어서 공기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제어해 순간적 듀티 사이클을 위해 연료전지 전압을 빠르게 제어할 수 있다. 이튼의 TVS기술은 운송 업계에서 보다 강력한 내연기관 애플리케이션으로 널리 알려져 있는데 이 제품을 약간 조정하여 연료전지에 적합하게 수정했다. 연료전지 스택을 효율적으로 작동하려면 공기와 수소의 흐름이 정확히 제어되어야 한다. 연료전지는 양극과 음극 사이에 층을 이룬 양자교환 막으로 구성되어 있다. 수소는 양극으로 전달되고 주변 공기에서 확보된 산소는 음극으로 보내진다. 여기에서 수소 분자는 연료전지 촉매제에서 일어나는 전기 화학적 반응으로 인해 양성자와 전자로 분리되어 양성자가 막을 통해 음극으로 이동할 수 있게 한다. 양자교환 막의 숫자가 각 개별 스택이 생산할 수 있는 전력의 양을 좌우하므로 운송 수단에 스택이 많으면 많을수록 더 많은 전력을 생산한다. TVS연료 전지 블로워는

고용

더보기
서울특별시 양천구, 온라인 청년정책 토론회 개최
 (자유경제신문) 서울특별시 양천구(구청장 김수영)가 오는 23일(수) 온라인 청년정책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청년정책 토론회는 청년문제에 대한 당사자들의 생각을 자유롭게 주고받으며 구와 함께 해법을 모색해가는 자리로, 토론회에서 제시되는 청년들의 의견은 양천구의 청년정책 수립 과정에 실질적으로 반영이 되는 등 청년의 실질적 참여도가 높은 정 책을 구현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23일(수) 오후 7시부터 8시 30분까지 90분간 유튜브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개최되는 올해 토론회는 ‘청년 거버넌스 활성화’를 주제로 구정사업의 모든 분야에서 청년들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방안을 함께 구상하고, 앞으로 진행 될 청년정책 지원 사업들에 대한 청년 당사자들의 목소리를 듣는 시간으로 알차게 채워질 예정이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이종선 양천상상마당 대표, 김동혁 서울시 청년정책 거버넌스 협력관, 문수훈 전 양천구 청년정책위원회 위원장이 35분간 발제를 진행한 뒤 45분간 실시간 채팅으로 발제자와 청년 간의 자유 토론 시간을 통해 정해진 주제 외에도 청년의 정책 제안, 청년 의제 발굴 등 자유로운 의견 개진이 이어질 예정이다. 토론 참여

정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