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30 (금)

  • 구름많음서울 26.6℃
  • 구름많음인천 24.6℃
  • 구름많음수원 26.0℃
  • 구름많음포항 30.0℃
  • 구름많음창원 28.5℃
  • 구름많음부산 28.1℃
  • 맑음제주 28.2℃
기상청 제공

노동법

폭염 대비 노동자 건강보호 대책 시행

- 물, 그늘, 휴식 등 열사병 예방 3대 수칙 준수를 위해 기획 감독 등 실시 -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는 여름철 폭염에 노출되는 옥외 작업 노동자를 위해 6.3.부터 9.10.까지 "폭염 대비 노동자 건강 보호 대책" 을 시행키로 하였다.

올여름 기온은 평년보다 비슷하거나 높고 폭염일수도 10.5일(30년 평균) 이상 발생할 것으로 전망되고, 최근 5년간 온열 질환 산업 재해가 계속 늘고 있으며, 대부분이 옥외 작업 빈도가 높은 직종에서 발생하고 있어 옥외 작업 노동자의 건강 장해 예방을 위해 사업주의 각별한 관심이 더욱 필요하다.

이에 따라 고용노동부는 옥외 작업 사업장에 대한 지도?감독, 열사병 예방을 위한 3대(물, 그늘, 휴식) 기본 수칙 홍보, 지방자치단체와 안전보건 관련 기관과의 협업 등으로 가능한 모든 자원을 동원하여 노동자 건강보호에 온 힘을 기울이기로 하였다.

건설 현장 등 폭염에 취약한 사업장 1,000개소(장마철 대비 건설 현장 기획 감독 병행 700개소+기획 감독 300개소)를 대상으로 폭염 시 휴식, 그늘진 장소의 제공, 음료수 비치 등 노동자의 건강 장해를 예방하기 위해 사업주가 기본적인 안전보건 규칙을 지키는 지를 집중해서 감독한다.

또한 출퇴근시간대의 라디오 방송과 안전보건공단의 전국 40개 전광판, 사회 관계 서비스망 등을 활용해 열사병 예방을 위한 3대(물, 그늘, 휴식) 기본 수칙을 홍보하고, 폭염에 취약한 사업장에는 사업장과 노동자들이 스스로 건강을 보호할 수 있도록 이행 지침을 배포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방자치단체, 안전보건공단, 민간 재해예방 전문 기관 등 유관 기관과 협업 체계를 구축하여 전 방위적인 "폭염 대비 노동자 건강보호 대책" 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영만 산재예방보상정책국장은 “물, 그늘, 휴식 등 사업주의 기본적인 안전보건 조치 이행만으로도 무더위에 의한 옥외 작업 노동자의 건강 장해 예방은 가능하다.”라고 강조하면서, 사업장에서 예방 조치를 보다 적극적으로 이행해 줄 것을 부탁하였다.


교육부가 인증한 우수 진로체험기관 어디?
점점 다양해지는 직업의 세계. 우리 아이는 어떤 미래를 꿈꾸고 있을까요? 백문이 불여일견! 직접 체험하고 아이의 꿈을 키울 수 있는 곳, ‘전국 우수 진로체험기관’을 소개합니다.1.인천 항공안전기술원…‘항공안전’ 청소년 진로체험 프로그램“항공분야 진로 탐색을 위한 실질적 지원에 집중”• 항공안전기술원 주요 업무 소개• 실무전문가 인터뷰: 항공기 인증, 항행 시설, 항공보안장비 인증, 항공전자기기·통신기기 등 분야별 전문가와의 질의응답• 안전성 인증 시연2.대전 대전동부소방서…나도 소방관! 미래소방관 체험교실“소방진로체험교육팀 신설, 전문적인 안전체험교육 진행”• 시뮬레이션을 통한 소화기 사용법• 지진 및 화재 상황에 대한 안전체험• 열·연기 역화현성 체험• 원통형 탈출 및 수직사다리 옥상 탈출 체험3.전남 느린 풍경 1호점…생초전문가와 함께하는 농촌 6차 산업체험• 생초를 재료로 발효 음료의 생산, 홍보, 재활용까지 농촌 융복합산업(6차 산업: 농업(1차)+제조업(2차)) '+서비스업(3차))에 대한 이해에 적합한 교육을 제공4.대구 잡스쿨아이…미래산업직업체험 VR/AR전문가“470평의 넓은 체험 공간과 운영 인력, 4차 산업시대 유망직업군 중심의 체험”•


청각장애인 4명, 호텔 ‘테이블 매니저’ 첫 발 내딛다
청각·여성장애인이 호텔에서 테이블 매니저로 성장해 나가기 위한 첫발을 내딛었다. 그동안 청각·여성장애인은 의사소통이 쉽지 않아 직무 수행이 어려울 것이라는 편견을 깨고 고객에게 질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 것이다. 테이블 매니저(Table manager)란 호텔, 레스토랑 등 외식공간에서 다양한 고급 기물을 준비하고, 테이블 세팅 기준에 맞게 배치해 고객 만족을 높이는 직무이다. 호텔HDC(주) 파크 하얏트 서울에 테이블 매니저로 입사한 청각·여성장애인이 세팅 기준에 맞춰 예약 손님의 테이블을 정리하고 있다. (사진=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공)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하 ‘공단’)은 청각·여성장애인을 대상으로 최고급 호텔 외식서비스 분야의 직업영역을 개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개발된 테이블 매니저는 청각장애인이 취업에 어려움을 겪던 서비스업에 성공적으로 진입한 사례로 ‘장애특성을 고려한 시범적 직무개발’에 파크 하얏트 서울이 동참해 이루어졌다. 그동안 공단은 청각장애인의 특성에 맞춰 호텔 내 직무를 세부적으로 분석·조정해 테이블 매니저 직무를 발굴했고, 호텔 및 외식서비스 분야 취업 희망자를 대상으로 단기직무훈련 등을 실시했다. 또 호텔HDC(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