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1 (월)

  • 구름많음서울 24.0℃
  • 구름많음인천 22.2℃
  • 구름많음수원 23.3℃
  • 구름많음포항 21.3℃
  • 구름많음창원 23.1℃
  • 구름많음부산 24.3℃
  • 구름많음제주 23.3℃
기상청 제공

사회

[칼럼]생리 기간 중 운동, 할까? 말까?

URL복사



운동을 즐기는 여성이라면 한달에 한번씩 다가오는 생리에 불편함을 느낀 적이 있을 것이다. 운동시 생리가 샐 걱정, 냄새 걱정에 생리 주간에 아예 운동을 하지 않는 여성들도 많다. 또한 피곤함이나 통증을 느껴 운동을 쉽게 포기하기도 한다. 생리 전 증후군 중 하나인 무기력증을 느껴 운동을 쉬고 싶어질지도 모른다. 


생리 기간 중 운동, 평소처럼 할까? 말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생리 중 본인의 컨디션에 맞는 저강도 운동은 괜찮다'이다. 생리중 운동은 엔돌핀을 돌게한다. 엔돌핀은 생리 전 증후군을 감소시키고 스트레스를 감소시킨다. 또한 운동은 몸의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해 생리의 불편함을 덜어주기도 한다. 그러나 격렬한 하체 운동이나 오랫동안 힘든 운동을 하는 것은 피해야 한다. 생리 중에는 몸의 긴장이 환화되며 골반도 약간 열린다. 때문에 자궁내막이 경혈과 체외로 나가는 등 불필요한 물질이 배출된다. 두개골도 완화되어 쉽게 피로해지고 졸린 증상이 나타나기 때문에 강도가 낮은 스트레칭 류의 운동이 도움이 된다. 생리 중에 분비되는 릴락신이라는 호르몬은 인대와 근육을 느슨하게 만든다. 무리한 운동시에는 관절을 제대로 잡아줄 수가 없는 것. 때문에 승마, 다이빙 같은 무리한 운동을 피해야 한다. 


생리 혈이 나오는 생리 기간에는 철분 함량이 많은 해조류, 육류, 살코기를 섭취하는 것이 좋다. 생리 기간 중 식욕을 참기 어렵다면 체지방으로 축적되기 어려운 단백질 위주의 음식을 추천한다. 


흔히들 생리가 끝난 뒤 배란일까지를 '다이어트의 황금기'라고 부른다. 이때는 가벼운 운동으로도 효과를 볼 수 있는 때니 생리 기간중부터 꾸준한 스트레칭을 하면 다이어트 효과를 높일 수 있다. 월경 중에는 평소 자신이 발휘할 수 있는 운동능력치를 100이라고 했을 때 50~70%의 강도로 운동하는 것이 좋으며 이틀의 한번 꼴의 운동으로도 생리 후 다이어트 황금기를 탄력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생리중 냄새로 인해 운동하는 것이 꺼려졌다면 탐폰이나 생리컵을 이용하길 권장한다. 피에는 원래 냄새가 없다. 생리혈이 공기와 만나 산화하면서 냄새가 나는 것이다. 때문에 질내에 삽입하는 탐폰이나 생리컵을 사용하면 냄새 없이, 쾌적하게 운동을 할 수 있으며 요가복이나 스포츠 타이츠 같은 하체에 딱 달라붙는 운동복도 마음 편히 입을 수 있다.



노무

더보기

고용

더보기
여름철 운동 시 지켜야 할 수칙 4가지
옷차림이 가벼워지고, 휴가가 있는 여름철. 운동 강도를 높이려고 땀복까지 입고 운동을 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 이유는 땀이 많이 배출되면 운동 효과가 높아지고 살이 빠진다고 생각해서이다.여름철이 다른 계절보다 땀이 많이 배출되기는 하지만 땀을 많이 흘린다고 운동 효과가 높아지는 것은 아니며, 체내의 수분이 많이 빠져나갈 뿐 체중과는 별 상관이 없다. 무더위에 과도하게 운동을 하면 심장 박동이 빨라지고 체온이 높이 올라가 몸 속 전해질까지 빠져나가 몸의 균형이 깨져버리기 쉽다.또한 심할 경우 열사병 같은 열 관련 질환과 탈수, 탈진 증세가 나타나 쓰러질 수도 있으니 특히, 당뇨병과 고혈압 등의 만성질환자는 절대 무리하게 운동을 해서는 안 된다. 여름철 운동 시 지켜야 할 수칙을 알아본다. 1.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은 필수 운동 전후 간단히 5~10분간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을 하는 게 좋으며, 운동을 단계적으로 하면 심장이 서서히 적응해 무리가 덜 가고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다. 준비운동은 체온을 상승시켜 관절을 최대한 늘려주고 유연하게 만들어 부상을 방지해주며, 운동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됐거나 운동량이 많고 강도가 셀수록 준비운동 시간을 길게 잡는 것이 좋다.

정책

더보기
피르마체인, 중국 투자사 ‘헬로캐피탈’과 파트너십 체결
  (자유경제신문)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전자계약 플랫폼 피르마체인이 중국의 디지털 자산 투자사인 헬로캐피탈과 전자계약 활성화를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헬로캐피탈은 피르마체인의 블록체인 기반 전자계약을 활용하며, 헬로캐피탈의 파트너와 유관기관 등 사용처 확대를 위한 활성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헬로캐피탈은 2017년 설립된 블록체인 산업 투자 전문 기업이다. 전도유망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성장을 위해 투자, 인큐베이팅, 서비스 등을 지원하며, 현재 중국의 상해, 항주 등에 자리 잡고 있다. 헬로캐피탈은 설립 이래 딥브레인체인, 비체인 등과 같은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포함해 가상자산 거래소 플랫폼, 클라우드 플랫폼 등 수십여 블록체인 관련 산업에 성공적으로 투자하고 서비스했다. 이외에도 전략컨설팅, 전략적 파트너십, 마케팅, 우수 인재 유치 등 블록체인 분야 창업자를 위한 전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피르마체인 윤영인 대표는 '피르마체인의 메인넷 '아우구스투스 1.0' 출시를 앞두고, 블록체인 산업 전문 투자사와의 파트너십 체결은 피르마체인의 기술력을 인정받았기에 가능한 결과라고 생각이 든다'